홈 > 회원센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예수님의 12명의 제자

성문지기 0 290 0

1. 시몬 베드로 : '시몬'은 '듣는 자', 또는 '복종'을 뜻하며, '베드로'는 바위라는 뜻이다. 

                 그는 가버나움 사람의 후예로서 벳세다의 어부였으며 요나의 아들로서 

                안드레와 형제였다. 그는 최초로 부름 받은 중요한 제자들 중의 하나이며, 

               "천국의 열쇠"를 가지고 유대인과 이방인들에게 최초로 천국을 연 사도였다. 

               그는 사도로서, 광범위하게 여행하였고 신약성서에 포함된 두 서신을 썼고 

               끝내는 순교하였다. 



2. 안드레 : '안드레'란 '남자답다'는 뜻을 가진다. 베드로의 형제로서 벳새다의 어부였고 

           요한의 제자인 한 사람이었다. 그는 최초의 예수님의 제자가 아닌가 생각되며 

           다른 형제의 개종에 공을 세웠다. 그의 사도로서의 공적은 많이 알려져 있지 않으며, 

           아가야 지방의 [파트레]에서 십자가에 달린 것으로 전해진다. (일설에 그는 감히 

           주님과 같은 십자가를 질 수 없다고 하여 X형 십자가를 선택했다고도 전한다.)



3. 요한 : 이름의 뜻은 '하나님의 은혜'이며, 야곱의 형제로서 갈릴리의 어부였다. 

         비교적 초기에 예수님의 제자가 되어 충실히 따랐다. 그는 예수님의 사랑하는 제자였고 

        사도로써의 행적은 풍부하다. 제 4 복음서와 세 서신을 기록했으며 계시록도 기록하였다. 

        그는 일찍이 에베소에서 죽은 것으로 추측된다. 



4. 야고보 : '대신 들어앉다'는 뜻의 이름이며 부친은 세베대, 형제로는 요한이 있다. 

           그는 갈릴리의 어였으나 최초로 부름 받은 예수님의 제자 중의 하나가 되었고 

           총애를 받았다. 헤롯에 의해 사도들 중에서 최초로 죽었다 (행 12: 1). 



5. 야고보 (작은야고보 - 알패오의 아들) : '주님의 형제'라고도 불리며, 예루살렘에 교회를 세운 뒤에 

          그 운명에 참여한 것으로 보인다. 야고보서의 저자이다. 일설에, 그는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에게

          의해서 성전 꼭대기에서 떨어 뜨려진 후에 곤봉으로 맞아 죽었다고 한다.



6. 빌립 : '빌립'이라는 말은 '투쟁적'이라는 뜻이며, 그도 역시 벳세다의 어부였다. 

         초기에 그리스도의 제자가 되어 나다니엘에게 그에 관해 얘기했다 (요 1: 45). 

         그의 사도로서의 행적이나 죽음에 관해서는 확실한 것이 알려져 있지 않다. 

         그의 묘가 터키의 파묵칼레에 있다고 한다.



7. 마태 (레위라고 불림) : '여호와의 선물'이라는 뜻의 이름인데 그는 또한 '레위'라고도 불렸으며 예수께서  

              부르시기 전에는 가버나움의 세리였다. 그는 제 1 복음의 기록자이며 

             그의 다른 행적에 관한 전설은 많으나 확실치 않다. 



8. 바돌로매 (나다니엘) : '탈마이의 아들 (Son of Talmai)'이라는 뜻이며 여러 가지 점에서 나다니엘과 

             동일인이 아닌가 하는 추측을 낳게 하고 있다 (요 1: 45). 그는 아라비아와 

             아르메니아에서 전도한 것으로 추측되나 그의 사도로서의 행적에 관한 확실한 것은 알려진 바 없다.

             두 가지의 이름이 너무 달라 종종 헤갈린다.

             어느 것이 본명인지 정확하지 않다.

             산 채로 살가죽이 벗겨진채 머리를 베어 순교 당한다.



9. 도마 : '도마'라는 말은 '쌍둥이', 또는 '소리'를 뜻하며, 그는 '디두모스 (Didymus)'라고도 

            불렸다. 안디옥 출생으로서 그에 관한 기록은 요한복음에서만 얻을 수 있어서 

            그의 사도로서의  행적은 거의 알려져 있지 않다. 

            페르시아에서 전도하고 에뎃사에서 죽은 것으로 믿어진다. 



10.유다 (야고보의 아들) : 다대오 (막 3: 18)와 동일인이며 유다서의 저자로 추측된다. 

           다대오 출신의 유다이다. 

           다대오로 자주 부른다.

           가룟 유다는 가룟 출신 유다란 뜻이다.

           가룟 유다는 그냥 유다라 부르는 경우가 많다.

           성경에 거의 나오지 않는다.

           그럼에도 그가 예수님께서는 사도로 불렀다는 점을 기억하자.

           유다는 찬미하다의 뜻이고, 다대오는 갈릴리 지역의 한 마을 이름으로 '마음이 크고 넓다'는 뜻이다.

           사도적 행적의 기록은 아직 없다.



11. 시몬 (가나안 사람) : '셀롯'이라고도 부르는데 이는 그가 "Zealots" 열심 당원이었기 때문이다. 

          그들은 모세의 의식을 맹신적으로 지킨 사람들이다.

          베드로의 동명이인이다. 

          알패오의 아들이며, 소 야고보의 형제다. 

          페르시아에서 전도하다 순교했다. 기둥에 거꾸로 매달려 톱으로 몸이 잘려 죽었다 한다.



12. 유다 (가롯) : "유다"는 '찬양하다'라는 뜻의 이름이다. "가롯"은 유대 지방의 지명인 듯하다. 

         전도하거나 다른 제자들처럼 이적을 행한 것 같지는 않다. 

         주님에 대한 그의 반역은 영원히 그의 이름을 유명케 했다

         다른 사도는 모두 갈릴리 출신이지만 유다만은 유대 지역 출신이다. 

         가장 머리가 좋고 회계를 맡았다. 

         은 30에 예수님을 팔아 자신은 자살한다. 이 자리를 맛디아가 대신한다.

         


13. 맛디아 :가룟 유다 대신 뽑힌 사도이다. 에티오피아에서 선교하다 순교한다. 



0 Comments